상단여백
HOME 군사
국방부, '日 레이더 주장' 반박 영상 공개한일 외교장관, 전화 통화해 의견 교환
국방부가 4일 국방부 유튜브 계정에 올린 동영상(사진=국방부 유튜브 계정)

국방부가 4일 한일 '레이더 갈등' 관련 일본 측의 일방적인 주장을 반박하기 위해 제작한 동영상을 공개했다.

최현수 대변인은 이날 오후 2시 브리핑에서 "일본은 더 이상 사실을 왜곡하는 행위를 중단하고 인도적 구조활동 중이었던 우리 함정에 대해 위협적인 저공비행을 한 행위에 대해 사과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공개는 일본이 일방적으로 일어, 영어본 영상을 공개해 왜곡된 사실이 전 세계 네티즌에게 전달됨에 따라 보다 정확한 사실관계를 알리기 위한 목적"이라고 덧붙였다.

국방부는 이날 '일본 해상초계기 저공 위협 비행과 허위 주장에 대한 대한민국 국방부 입장'이라는 제목의 4분 26초 분량의 영상을 국방부 유튜브 계정으로 올렸다.

이 동영상에는 우리 해군 광개토대왕함이 표류 중인 북한 어선에 대한 구조 활동을 벌이는 장면이 나온다. 광개토대왕함에 접근한 일본 해상자위대 초계기에 사격통제 레이더(STIR)를 조사하지 않았고 일본 초계기가 저공위협 비행을 했다는 국방부의 입장이 담겼다.

한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이날 오후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전화통화를 하고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대한 대법원 판결과 일본 초계기에 대한 우리 함정의 레이더 조사 문제 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

조문정 기자  moonjeongjo@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1111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