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부, 알레한드로 쟈마테이 과테말라 대통령 취임식 경축특사 파견
문용식 원장, 신기남 위원장(특사), 쟈마테이 과테말라 대통령(사진=외교부)

신기남 도서관정보정책위원장은 14일 과테말라시티에서 개최된 알레한드로 쟈마테이 과테말라 대통령 취임식에 우리 정부 경축특사로 참석했다.

이날 취임식에는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이 동행했으며, 콜롬비아, 엘살바도르, 온두라스, 파나마 정상 등 50여개 국가에서 경축특사단이 참석했다.

신기남 특사는 이날 오전 쟈마테이대통령을 별도로 예방해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축하 인사와 함께 양국 간 우호협력관계 확대를 희망하는 대통령 친서를 전달했다.

신 특사는 그동안 과테말라가 우리 정부의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노력을 지지해 온 데 대해 사의를 표하고 향후에도 변함없이 지지해 줄 것을 요청했다.

아울러, 인프라, 농업, 전자정부, 치안, 보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양국 간 협력이 강화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하고, 과테말라 경제․사회 발전에 기여해 온 우리 동포들에 대한 대통령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쟈마테이 대통령은 우리 대통령 경축특사의 취임식 참석에 감사를 표하고, 앞으로 보다 다양한 분야에서 양국관계를 심화·확대시켜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쟈마테이 대통령은 특히 한국국제협력단(KOICA)을 통한 개발협력사업과 중미통합은행(CABEI)을 통한 인프라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양국 간 이러한 분야에서 협력이 강화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신 특사는 13일 저녁에 과테말라 내 우리 동포 대표 20여명을 초청해 간담회를 개최하고 우리 동포사회의 활동과 애로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격려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 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