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한-미 외교장관, "북한 문제 긴밀한 공조 재확인...한미 동맹 지속적인 견고성 높이 평가""한-미-일 3자 관계의 중요성에 대해 논의, 역내와 국제 문제에서도 계속 긴밀히 협력 약속"
강경화 장관과 폼페이오 장관(사진=미 국무부)

미국과 한국은 북한에 대한 지속적이고 긴밀한 공조를 거듭 확인했다고, 미국 국무부가 밝혔다.

모건 오테이거스 미 국무부 대변인은 14일 발표한 보도자료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강경화 한국 외교장관이 캘리포니아 실리콘밸리에서 만났다"며 이같이 전했다고 VOA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오테이거스 대변인은 "폼페이오 장관과 강 장관이 한미 동맹의 지속적인 견고성을 높이 평가하고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과 한국의 신남방정책에 대한 협력을 위한 상호 약속을 거듭 확인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또 "미국과 한국, 일본 3자 관계의 중요성에 대해 논의했으며, 역내와 국제 문제에서도 계속 긴밀히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고 오테이거스 대변인은 전했다.

한-미-일 외교장관(사진=국무부)

이날 한미 양자회담에 이어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을 포함한 한-미-일 3자 외교장관 회담이 열렸다.

오테이거스 대변인은 별도 보도자료에서 “3국 장관들은 인도태평양 지역과 전 세계의 안보와 번영을 위한 한미와 미-일 동맹의 중요성을 강조했다”고 밝혔다.

세 장관들은 또 “역내 평화의 미래를 확실히 하기 위해 3각 공조가 필수적이라는 점을 강조했다”고 오테이거스 대변인은 말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 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