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외교부, 볼리비아 여행경보 단계 상향 조정...여행자제
볼리비아 여행경보 단계 상향 조정(사진=외교부).

외교부는 8일부터 태양의 섬(3단계 철수 권고)을 제외한 볼리비아 전역의 여행경보를 1단계(여행유의)에서 2단계(여행자제)로 상향 조정했다.
 
이번 여행경보단계 조정은 지난 20일 치러진 볼리비아 대통령 선거 결과 관련 시민단체 및 야권 지지층과 친정부 세력이 유혈 충돌해 사망자가 발생하는 등 시위가 격화되는 상황을 감안한 것이다.

이에 따라, 볼리비아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들은 신변안전에 특별히 유의하고, 이 지역을 여행할 예정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여행 필요성을 신중히 검토해 주기 바란다고 외교부는 밝혔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 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