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사
국방부, 장성급 인사 단행...강창구, 김현종, 박양동, 박정환, 허강수 중장 진급강선영(여군 35기) 준장, 여군 최초로 소장 진급, 항공작전사령관에 임명
국방부(국방부 청사(사진=SPN)

국방부는 8일, 올 하반기 장성급 장교 인사를 단행해 "육군소장 강창구, 김현종, 박양동, 박정환, 허강수 이상 5명을 중장으로 진급시켜 군단장과 국방개혁비서관에 임명한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또 "육군준장 강선영 등 15명, 해군준장 유근종 등 2명, 공군준장 박웅 등 4명, 이상 21명을 소장으로 진급시킨다"고 설명했다.

강선영(여군 35기) 준장을 여군 최초로 소장으로 진급시키는 등 하반기 장군 진급 인사를 단행했다. 강 장군은 문재인 대통령의 재가를 받아 항공작전사령관에 임명됐다.

이번 인사에서 김주희(여군 35기) 대령은 정보병과 최초로 여성 장군에 발탁됐다.

아울러 "육군대령 고현석 등 53명, 해군대령 구자송 등 13명, 공군대령 권혁 등 11명, 이상 77명을 준장으로 진근시킨다"고 덧붙였다.

국방부는 특정분야에 편중되지 않은 능력위주의 균형인사를 구현한다는 원칙에 따라, 작년에 이어 비(非)사관학교 출신 중 우수자를 다수 발탁하여 사관학교 출신 편중 현상을 완화했다고 밝혔다.

특히 능력과 전문성을 갖춘 우수인재 중 여군 3명 강선영(항공), 김주희(정보), 정의숙(간호)을 선발해 여성인력 진출을 확대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