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사
정부, 군사안보지원사령부(전 기무사), 사령관·참모장 처음으로 비육군 임명
전제용 공군소장(사진=국방부)

정부는 19일 군사안보지원사령관(전 기무사)에 전제용 공군소장(공사 36기)을 중장으로 진급시켜 임명한다고 밝혔다.

참모장에는 군사안보지원사령부 1처장인 박재갑(학군 35기) 해군 준장을 소장으로 진급 시켜 임명할 예정이라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신임 군사안보지원사령관 전제용 소장은 군사안보지원사령부 참모장, 제103기무부대장, 제606기무부대장 등 군사안보지원사령부의 주요 직위를 역임한 군 방첩 및 방산 보안분야 전문가로 알려져 있다.

박재갑 준장은 군사안보지원사령부 1처장, 제830기무부대장, 기무사 보안감사단장 등을 역임한 정보보호 및 통신분야 전문가로 통한다.

군사안보지원사령부와 전 국군기무사령부에서 사령관과 참모장을 동시에 비육군 출신으로 임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김한나 기자  kimhanna97010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