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개별 대통령 기록관 건립 추진, 문 대통령 지시 아냐...국가기록원이 결정하는 사안"
청와대 전경(사진=청와대)

청와대가 개별 대통령기록관 건립추진 보도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지시한 사안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1일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국가기록원의 개별 대통령기록관건립 추진 보도 관련해 국가에 의해 필요에 의해 추진한 것으로 국가기록원이 판단할 사안이라고 말했다"고 설명했다.

고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개별기록관 건립을 원하지 않으며, 왜  지금 이를 추진하는지 당혹스럽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어, 고 대변인은 "국가기록원에서 아마 여기 대한 설명한 것으로 안다"며, " 필요 의해서 증축할지, 신축할지 판단을 국가기록원 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록관 건립 백지화되냐는 질문에도 "그건 국가기록원에서 결정할 것"이라고 말하며, "중요한 건 문대통령이 원해서 건립하는 게 아니다"라고 했다.

고 대변인은 "지금 마치 문 대통령이 지시를 해서 청와대, 대통령 필요 의해서 개별기록관이 만들어지는 것처럼 보도가 되고 있다"며, 문 대통령은 기록관 건립 추진 사실을 보도를 보고 확인했다고 전했다.@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아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