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매체, 日 대남경제 보복 관련..."아베 정권, 아무런 반성 기미도 보이지 않아"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시정연설하는 모습(사진=NHK)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한일갈등이 격화하는 가운데 북한 매체들이 연일 아베 정권에 대해 아무런 반성 기미도 보이지 않고 있다고 비난했다.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10일 ‘친일매국행위가 초래한 사태’라는 제목의 정세론해설에서 대한(對韓) '강제징용 판결 보복조치'를 거론하며 “과거죄악에 대한 아무런 반성의 기미도 보이지 않는 일본이 갈수록 오만방자하게 놀아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신문은 "우리 민족의 이익을 짓밟으며 더욱 파렴치하게 놀아대는 일본 반동들의 망동을 결코 보고만 있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제 몸값이나 알고 처신하라'는 제목의 논평에서는 아베 신조 총리가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각국 정상을 상대로 대북제재 결의의 완전한 이행을 촉구했다며 "현실을 제대로 분간할 줄 모르는 정치 난쟁이의 가소로운 객기"라고 비난했다.@

 

안윤석 대기자  sepyongnews@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