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단독> 北, 이희호 여사 조문단...당 부위원장급 방남 예정
이희호 여사(사진=뉴스1)

북측이 김대중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 조문과 관련해 당 부위원장급이 방남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정통한 대북 소식통은 11일 "북측이 이날 리희호 여사 조문을 위해 당 부위원장 급이 방남하기로 내부적으로 결정을 했다"고 'SPN 서울평양뉴스'에 전했다.

그러면서 "현재 문재인 대통령이 북유럽 순방 중에 있기 때문에 북한의 정부 대표인 최룡해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 겸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방문할 가능성은 낮다"고 밝혔다.

소식통은 "조문단에 김여정 당 제1부부장이 포함됐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소식통은 "북측이 오늘 밤이나 내일 중으로 이희호 여사 서거와 관련해 조의를 표하고 조문단 파견에 대해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