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대북제재 위반 억류 선박 즉각돌려보내라...6.12북미공동선언 전면 부정"
인도네시아에 억류됐다 사모아에 도착한 북한 선박 ‘와이즈 어네스트’호(사진=VOA)

북한은 14일 대북제재 위반 혐의로 미국 정부가 11일(현지시간) 미국령 사모아로 예인한 북한 화물선 '와이즈 어니스트'호의 압류 조치를 비난하며 즉각 돌려보내라고 요구했다.

외무성 대변인은 이날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발표한 담화에서 "미국이 우리 무역짐배(화물선)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조선 제재결의와 저들의 대조선 제재법들에 걸어 미국령 사모아에 끌고 가는 불법무도한 강탈행위를 감행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미국의 이번 처사는 최대의 압박으로 우리를 굴복시켜 보려는 미국식 계산법의 연장으로 되며 새로운 조미관계 수립을 공약한 6·12 조미공동성명의 기본정신을 전면부정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외무성 대변인은 "저들의 국내법을 다른 나라들이 지킬 것을 강박하고 있는 미국의 후안무치한 행위야말로 주권국가는 그 어떤 경우에도 다른 나라 사법권의 대상으로 될 수 없다는 보편적인 국제법에 대한 난폭한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미국은 저들의 날강도적인 행위가 금후 정세발전에 어떤 후과를 초래하게 될 것인가를 숙고하고 지체 없이 우리 선박을 돌려보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대변인은 "미국이 제마음대로 세상을 움직이던 시대는 이미 지나갔으며, 미국식 힘의 논리가 통하는 나라들속에 우리가 속한다고 생각했다면 그보다 더 큰 오산은 없을것"이라고 주장했다.

미국 정부가 대북 제재 위반 혐의로 압류한 북한 화물선 '와이즈 어네스트' 호가 11일 미국령 사모아에 도착했다.

와이즈 어네스트 호는 지난해 4월, 북한산 석탄을 불법적으로 운송하는데 사용된 혐의로 인도네시아 당국에 억류됐다가 지난 11일 오전 사모아 수도 파고파고 항구에 예인된 후 억류됐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