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사
경남대-日 소카대-대만 중국문화대...‘2019 평화포럼’ 개최

박재규 경남대학교 총장(전 통일부 장관)은 오는 15일 한국SGI 제주한일우호연수원(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소재)에서 일본 소카대학교, 대만 중국문화대학교와 공동으로 ‘2019 평화포럼’을 개최한다.

경남대는 ‘동아시아의 갈등과 협력, 평화’를 주제로 하는 2019 평화포럼에서는 동아시아 지역의 주요 사안인 한일 간 갈등, 중국-대만 간 갈등, 남북한 간 갈등에 관해 3개국에서 30여명의 전문가들이 참석해 발표 토론한다고 밝혔다.

개회식에서는 박재규 경남대 총장이 개회사를, 바바 요시히사 소카대 총장과 차오 치엔민 중국문화대 사회과학대학장이 각각 환영사를, 김봉현 제주평화연구원장이 축사를 하며, 안호영 북한대학원대 총장(전 주미대사)이 기조연설을 한다.

개회식 이후에는 한일 간 갈등과 협력, 양안 간 갈등과 협력, 남북한 간 갈등과 협력을 각각의 주제로 3개 세션이 이어진다.

경남대와 소카대, 중국문화대는 동아시아 평화연구 활성화 및 3개국 간 학술교류 증진을 위해 2017년부터 매년 돌아가며 ‘평화포럼’을 개최하고 있다. 지난 2017년 일본 오키나와에서 열린 첫 평화포럼은 ‘아시아에서의 평화공동체 구축’을 주제로 열렸으며, 2018년 평화포럼은 ‘양안관계 전망과 동아시아 발전’을 주제로 대만 타이페이에서 개최됐다.@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