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비건 대표 전용기 이용 오늘 저녁 오산 도착...2박3일 만에 방한(종합)
비건 특별 대표(사진=미국 대사관)

스티브 비건 미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8일 오후 전용기를 이용해 오산기지로 돌와왔다.

이날 오후 7시쯤 비건 대표 일행이 탑승한 미군 전용기가 오산기지에 도착했다고 외교부가 확인했다.

이보다 앞서 미군 전용기는 이날 오후 4시쯤 오산기지를 출발해 평양으로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비건 대표는 지난 6일부터 오늘까지 평양에서 김혁철 전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와 북한의 비핵화 조치와 그에 따른 미국의 상응 조치를 집중 논의했다.

비건 특별대표가 방북 기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면담했을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비건 대표는 9일 오전 한국의 북핵 6자 수석대표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을 만나 방북 결과를 공유하고 강경화 외교부 장관도 예방할 것으로 전해졌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