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폼페이오 국무장관, "뉴질랜드, 북핵 문제 해결위한 대북공조에 감사"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오른쪽)이 윈스턴 피터스 뉴질랜드 부총리 겸 외교장관과 만나는 모습(사진=미 국무부)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북한 핵 문제 해결에 협조해준 뉴질랜드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국무부는 17일 “폼페오 장관이 이날 국무부 청사에서 윈스턴 피터스 뉴질랜드 외교장관과 만나 뉴질랜드가 김정은 위원장이 동의한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된 비핵화를 향한 노력을 계속 지지해 감사한다"고 밝혔다.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에서의 대테러 활동에 대한 뉴질랜드의 지원에도 감사를 표했다.

국무부는 “두 장관이 미국과 뉴질랜드 간의 전략적 관계를 비롯해 강력한 무역과 상업적 유대 관계, 태평양 섬나라들과의 협력을 아우른 인도태평양 지역에서의 협조, 그리고 규칙에 기반을 둔 국제질서 강화를 위한 공동의 노력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말했다.

뉴질랜드는 그 동안 대북 제재를 위반하고 국제 해상에서 불법적으로 활동하는 선박을 감시하기 위해 동북아 지역에 해상초계기를 파견하는 등 유엔의 대북제재 결의 이행에 적극 동참해왔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