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판문점 고위급회담서 탈북종업원 송환요구…"이산가족상봉 합의 못해"
  •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 승인 2018.01.14 21:34
  • 댓글 0
중국 북한식당 종업원들이 한국에 도착한 모습(사진=통일부)

북한이 지난 9일 열린 남북 고위급회담에서 탈북 여종업원 송환 문제를 이산가족 상봉행사의 전제조건으로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교도통신이 14일 복수의 서울의 북한 소식통을 인용해 북측은 회담에서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적십자 회담을 하려면 2016년 중국의 북한 음식점에서 집단 탈출한 여종업원들의 송환이 전제돼야 한다고 주장했다고 전했다.

통신은 "북한은 한국으로 입국한 북한 식당 종업원 12명이 '납치됐다'고 주장하고 있다"며 "귀순 의사에도 의문이 있어, 이번에 송환을 거부한 문재인 정권이 대응에 고심하고 있다"고 말했다.

북한은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와 군사 당국회담 개최에는 동의했지만, 이산가족 상봉문제는 회담 공동보도문에 담기지 않았다.

통일부 당국자는 "북한이 회담에서 여종업원 문제를 제기한 것은 맞다"고 말했다. @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seopyongnews@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