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사
개성공단 비대위, "국민의 당 지키기 운동본부와 남북출입국사무소서 개성공단 재가동 촉구"
  •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 승인 2018.01.11 19:33
  • 댓글 0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신한용)는 12일 ‘국민의당 지키기 운동본부’(정동영, 조배숙, 유성엽, 장병완, 최경환, 장정숙 의원)와 함께 남북출입국사무소에서 남북 경제협력의 상징인 개성공단 재가동을 촉구할 예정이다.

개성공단 기업 비상대책위원회 기업인 30여명은‘국민의당 지키기 운동본부’ 소속 의원들과 함께 도라산역 출입국 관리소를 방문해 이날 오전 11시부터 간담회를 열고, 남북 경제협력의 상징인 개성공단 재가동을 위한 정부와 국회의 역할이 무엇인지 논의할 예정이다.

‘국민의당 지키기 운동본부’는 개성공단 기업 비상대책위원회와 함께 “개성공단 재가동은 남북이 함께 참여하는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평화시대로 나가가는데 가장 중요한 상징이자 시작점으로 정부와 국회 차원의 노력을 촉구하고, 기업인들도 개성공단의 참가치를 알려 개성공단 재가동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자”고 합의할 예정이다.@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seopyongnews@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