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올해 북한 주민 11명 귀순…"3년 동안 가장 많아"
  •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 승인 2017.10.12 04:48
  • 댓글 0
애기봉에서 바라봉 북한 개풍군(사진=김포시)

올해 북한 주민 11명이 귀순해 최근 3년동안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국방위원장인 바른정당 김영우(포천·가평) 의원이 국방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5년 이후 북한 주민 25명이 14회에 걸쳐 귀순했다.

특히 올해는 11명이 귀순, 최근 3년 새 귀순자의 44%를 차지하는 등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귀순자의 나이는 17세가 가장 어렸고 58세가 가장 많았고 이들의 신분은 연구원, 교원, 무직자 등이었으며 울릉도, 강릉, 교동도 등으로 귀순했다.

김 의원은 "최근 3년간 귀순자 수와 신분, 귀순 장소 등이 다양해졌다"며 "귀순자 증가 원인과 신분·귀순 경로 다양화 배경 등을 다각도로 분석해야 한다"고 밝혔다.@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seopyongnews@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