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김정일 당 총비서 추대. 당 창건일 맞아 경축 분위기 조성"
  •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 승인 2017.10.08 06:42
  • 댓글 0
북한 당 창건일을 맞아 분위기를 띄우면서 소개한 사진(사진=노동신문)

북한 선전매체들이 김정일 당 총비서 추대 20주년(8일)과 당 창건 72주년(10일)을 앞둔 7일 경축 분위기를 높이고 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7일 '위대한 당을 따라 하늘땅 끝까지'라는 제목의 정론에서 "장군님(김정일)을 조선노동당 총비서로 높이 추대하며 천만이 터치던 그날의 환호성 어제란 듯 생생한데 어느덧 20년"이라며 김정일의 당 총비서 추대를 선전했다.

이어 "위대한 우리 당은 오늘 또 한 분의 절세의 위인을 높이 모시어 행성의 가장 존엄 높고 전도양양한 당, 필승불패의 당으로 위용 떨치고 있다"며 "천만이 당의 열혈충신이 되자"고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에 대한 충성을 독려했다.

또 신문은 이날 ‘인민의 행복에서 기쁨을 찾으시며’, ‘어머니, 그 이름과 더불어 빛나는 조선노동당’ 등의 글에서 김정일 위원장이 당 총비서로서 남긴 업적과 일화 등을 소개하는 등 김정일 당 총비서 추대와 당 창건 기념일을 앞두고 열린 현지 경축행사들을 소개하면서 경축 분위기를 높였다.

노동신문은 또 "위대한 우리 당에 드리는 송가가 뜻깊은 10월의 하늘가에 높이 울려퍼지는 가운데 신의주시에서 성황리에 진행되고있다고 전했다.

이날 공연은 국가훈국가합창단, 모란봉악단, 왕재산예술단의 음악무용종합공연이 전국을 순회하는 공연 내용을 구체적으로 소개했다.

조선중앙통신도 이날 ‘10월 8일과 더불어 길이 빛날 특출한 공적’이라는 제목의 글에서 “1997년 10월 8일 김정일 위원장이 당 총비서로 높이 추대된 것은 사회주의위업의 승리적 전진을 담보한 역사적 사변이었다”고 칭송했다.

이밖에 조선중앙TV도 김정일 당 총비서 추대와 당 창건일을 맞아 특집 영상물을 방송하고 있다.@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seopyongnews@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