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北 통신, 헤일리 美유엔대사 맹 비난…"제재 압박 소동 돌격대"
  •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 승인 2017.09.08 21:51
  • 댓글 0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사진=TV캡쳐)

북한 매체가 6차 핵실험과 관련해 대북 제재에 앞장서고 있는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를 맹 비난했다.

조선중앙통신은 8일 논평에서 "지난 4일 유엔 주재 미국대표 니키 헤일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긴급회의라는 데서 우리의 최고 존엄을 걸고들며 악담질을 해대어 국제사회의 경악을 자아냈다"고 주장했다.

중앙통신은 "헤일리의 악담질은 우리에게 전쟁 도발자 감투를 씌워 새로운 고강도 제재결의 채택을 무난히 치러 보려는 흉심의 발로"라며 헤일리 대사가 '트럼프 행정부의 극악한 대조선(대북) 제재 압박 소동'에 '돌격대'로 나서고 있다고 비난했다.@

 

 

SPN 서울평양뉴스 편집팀  seopyongnews@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