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외교부·한-아프리카재단, 아프리카 비즈니스 웹세미나 개최
외교부ㆍ한-아프리카재단, 아프리카 비즈니스 웹세미나 개최 (사진=외교부)

외교부는 21일 오후 한‧아프리카재단 및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외교부 국민외교센터에서 ‘코로나-19와 아프리카의 경제’라는 주제로 비즈니스 웹세미나를 개최했다.

조세영 1차관은 웹세미나 축사를 통해 아프리카는 인구 13억명, 총 GDP 2조6천억 달러, 연간 인프라 수요 1,500억 달러에 달하는 역동적 시장이라고 설명하고, “우리 기업인들이 아프리카에 보다 많은 관심을 가져줄 것”을 강조했다.

특히,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축적된 우리나라에 대한 기대와 위상에 걸맞게 국제협력을 선도해 나간다면, 앞으로 코로나19 이후 우리 기업인의 해외진출 기회도 자연스럽게 확대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최연호 한‧아프리카재단 이사장은 개회사에서 “올 7월로 예정되었던 아프리카대륙자유무역지대(AfCFTA)의 이행을 앞두고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사회적 제동으로 안타깝다”는 뜻을 밝혔다.

이어 최 이사장은 “현 상황을 종합적으로 진단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상호이해와 협력이 요구되는 시기”라고 진단했다.

한진현 한국무역협회 부회장은 축사에서 “한국 기업들이 아프리카와 같은 새로운 시장을 면밀히 분석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한다면, 글로벌 팬데믹 이후 우리 경제 및 수출은 빠르게 반등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이번 웹세미나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생활 속 거리두기’지침에 따라 현장 참가자 없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외교부는 이번 웹세미나에 대해 “아프리카 지역의 코로나-19와 관련한 최근 현황과 향후 아프리카 시장에 대한 분석과 예측을 공유함으로써 우리 기업인들의 아프리카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제고하고 향후 아프리카 국가들에 대한 진출을 더욱 확대해 나가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

김한나 기자  grnhak1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