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北, 평양시 "코로나-19 방역 작업 총력...아직 확진환자 발생 보고 없어"
평양시 제2인민병원(사진=노동신문/뉴스1)

평양시위생방역소에서 세계적으로 피해가 증대되는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사업에 총력을 집중하고 있다고 노동신문이 14일 보도했다.

신문은 “이들은 자신들의 어깨위에 수도의 위생방역이 달려있다는 무거운 책임감과 높은 자각을 안고 매일과 같이 사업조직을 짜고들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시위생방역소의 일꾼들은 사소한 정황에도 즉시에 대처할 수 있게 만단의 준비를 갖추고 있으면서 능력 있는 방역일군들을 현지에 파견하여 주민들에 대한 검진사업을 보다 엄격하게 진행하도록 하고 있다”고 했다.

신문은 “방역일꾼들은 거리와 마을, 일터 등에서 주민들의 생명과 건강에 해를 주는 인자들을 빠짐없이 조사장악해 대책을 세우기 위한 사업을 과학적으로 기동성있게 전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효능 높은 소독약을 자체로 생산보장 하여 시안의 상하수도망과 공공위생시설, 대중교통수단에 대한 철저한 소독사업을 선행시키고 있으며 특히 유치원, 탁아소들에서 소독사업을 보다 책임적으로 진행하는것과 함께 위생학적요구를 철저히 준수하도록 하고 있다고 전했다.

북한에서는 14일 현재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했다고 보고는 아직 없다.@

김한나 기자  grnhak1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