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트럼프 "북한 관련 중국과 긴밀 협력…세계수준 체스경기 같아"
트럼프대통령 모습(사진=백악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간) 북한 문제에 있어 중국과 아주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면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대단히 존경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미·중 1단계 무역합의 서명식이 끝난 후 중국 대표단과의 오찬에서 시 주석이 무역합의 이외의 부문에서도 아주 잘해주고 있다면서 "우리(미중)는 북한에 대해 매우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이어 "(서명식 행사장) 안에서 말했듯이 이건 세계수준의 체스 경기나 포커 경기 같다"며 "우리는 협력할 것이다. 우리 나라들(미중)의 이익을 위해 협력할 것이다. 하지만 또한 아주 중요하게 세계의 이익을 위해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서명식에서도 미·중 합의를 자찬하다가 "중국은 북한과 관련해 우리를 돕고 있다"면서 "그들(중국)은 김정은과 관련해 아주아주 도움이 돼 왔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이 시 주석에게 대단한 존경을 갖고 있다며 "이는 아주 아주 아름다운 체스게임이거나 포커게임"이라고 덧붙였다.

김 위원장이 시 주석을 대단히 존경하고 있고 미국이 대북사안에 있어 중국과 긴밀히 협력하겠다는 발언은 북한의 뒷배를 자처해온 중국에 북한의 협상복귀를 위한 적극적 역할을 촉구하는 차원으로 해석된다.@

 

김한나 기자  grahak1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