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한일 외교장관회담, 수출 규제 철회-강제징용 문제 해법 논의(종합)
한일 외교장관회담 (사진=외교부)

한미, 한미일 외교장관회담 계기로 방미 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14일(현지시간) 오후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대신과 한일 외교장관회담을 갖고 수출 규제 철회와 강제징용 문제의 해법 등을 논의했다.

외교부는 “강 장관이 조속한 일본 수출규제 철회를 위한 수출당국간의 대화가 보다 가속화되야한다고 촉구했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강제징용 문제에 대한 우리의 입장을 일본 측에 설명했고 이에 모테기 대신은 일측 입장을 언급했다.

모테기 외무상은 "한국 정부의 책임으로 국제법 위반 상태를 시정하고 해결책을 제시하라"고 재차 요구했지만, 한국 측이 새로운 제안을 제시하지 않아 평행선을 달렸다”고 주장했다고 NHK가 보도했다.

NHK는 “한국 측이 철회를 요구하는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규제 문제에 대해서도 양국은 기존 입장을 재차 밝히는 데 그쳤다”고 전했다.

한편 양 장관은 “북미대화가 조속히 재개되어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정착으로 이어지도록 양국간 노력을 지속해 나갈 필요가 있다”는데 의견을 같이했으며 그 과정에서 한일‧한미일간 각급에서의 긴밀한 소통‧협력을 약속했다.

강 장관은 또 “한일 현안 해결을 위해서는 지난 24일 중국에서 개최된 한일 정상회담을 계기로 마련된 양국간 대화의 모멘텀을 이어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김한나 기자  grnhak1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