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선전매체, 김연철 장관 신년사 실명 비난..."잠꼬대 같은 넋두리"
김연철 장관 비난 영상(사진=우리민족끼리 TV)

북한의 선전매체는 7일 남한이 미국 눈치만 보는 바람에 그동안 남북관계 개선에 성과가 없었다며 김연철 통일부 장관을 실명으로 비난했다.

우리민족끼리TV는 이날 '빈손에 빈말' 제목의 '시사카메라 초점' 영상에서 "지난 한 해 빈둥거리며 헛된 세월을 보낸 남조선 통일부 장관이 새해에 들어서며 남북관계에서의 새로운 사고를 역설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민심으로부터 염치도 지각도 없는 핫바지 장관의 잠꼬대 같은 넋두리라는 드센 비난을 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 매체는 "김연철을 비롯한 남조선 당국자들의 행적을 놓고 보면 온 한해 외세의 바짓가랑이를 부여잡고 구걸과 생색내기, 접대와 봉사밖에는 한 것이 없기 때문"이라며 "결과적으로 북남관계문제에서 해놓은 일이 전혀 없는 너무도 깨끗한 빈손뿐이었다"고 비난했다.

김 장관은 올해 신년사에서 당분간 남북관계 상황이 밝지 않아 보인다고 진단하고서 "과감하고 혁신적인 '새로운 사고'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한나 기자  grahak1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