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외무성, "유럽 6개국 北 SLBM 발사 규탄성명...엄중한 도발"
북한 외무성(사진=러시아대사관)

북한 외무성은 10일 유엔안보리에서 유럽 6개국이 북한 잠수함발사미사일 규탄성명에 대해 "엄중한 도발"이라고 반발했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이날 담화에서 “유엔안전보장이사회가 최근에 진행된 미국의 대륙간탄도미사일 ‘미니트맨-3’ 시험발사에 대해서는 일언반구도 하지 않고 우리의 자위권에 속하는 정당한 조치만을 걸고드는 것은 우리에 대한 엄중한 도발”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미국의 이번 대륙간탄도미사일시험발사가 우리를 압박할 목적으로 진행된 것이 명백한 실정에서 우리도 같은 수준에서 맞대응 해줄 수 있지만, 아직은 그 정도까지의 대응행동이 불필요하거나 시기상조라는 판단밑에 자제하고 있을 뿐”이라고 위협했다.

그러나 “우리의 인내심에도 한계가 있으며, 우리가 지금까지 자제해온 모든 것이 무한정 계속된다는 법은 없다”고 반발했다.

성명은 “우리가 강하게 경고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유엔안전보장리가 옳바른 자대나 기준도 없이 그 누구의 이해관계에 따라 우리의 자위권에 속하는 문제를 부당하게 탁우에 올려놓고 있는 현실은 미국과의 신뢰구축을 위하여 선제적으로 취한 중대조치들을 재고하는 방향으로 우리를 재촉하고 있다”고 위협했다.

성명은 이번 규탄성명 배경에 미국이 있는 것으로 간접적으로 지적하면서 대륙간탄도미사일 발사 가능성도 언급했다.

영국과 프랑스 등 유럽 주요 6개국은 지난 8일 북한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발사를 "역내 안보와 안정을 해치는 행위로 명백한 안보리 결의 위반”이라고 규탄 성명을 발표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