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문 대통령 "검찰 개혁 목소리 높아지는 현실 검찰 스스로 성찰해야"
청와대 전경(사진=청와대)

문 대통령이 검찰이 아무런 간섭을 받지 않고 전 검찰력을 기울이다시피 엄정하게 수사하고 있는데도 검찰개혁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현실에 검찰은 성찰하라고 요구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27일 기자들과 만나 이같은 문 대통령의 발언을 전했다.

이 관계자는 "검찰개혁은 공수처 설치나 수사권 조정 같은 법제도적 개혁 뿐 아니라 검찰권행사의 방식과 수사 관행 등 개혁이 함께 이뤄져야한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검찰은 국민 상대로 공권력을 직접적으로 행사하는 기관이므로 엄정하면서도 인권을 존중하는 절제된 검찰권의 행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점을 지적했다.

이와 함께, "지금의 검찰은 온 국민이 염원하는 수사권 독립과 검찰 개혁이라는 역사적 소명을 함께 가지고 있으며 그 개혁의 주제임을 명심해 줄 것을 특별히 당부 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아프리카 돼지열병 바이러스 관련해 이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아프리카 돼지열병은 매일 보고를 받고 계시며, 청와대 차원에서도 매일 한번이 아닌 시시각각 판정되는 것들, 의심되는 것들, 어떻게 조치 취해지고 각 부처 어떻게 움직이고 있는지에 대해서 계속 점검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아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