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돼지열병 바이러스 방역 대책 마련 총력 기울이고 있어”
청와대 전경(사진=청와대)

청와대가 돼지열병 바이러스 확산 초기차단과 방역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19일 오전 “현장에서 계속 관리점검, 초기차단 이런것에 총력을 기울이고 청와대 위기관리센터도 24시간 가동중이고 수시 보고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금 현재로서는 연천에서 더 확진이 확인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며, “초기 차단 위해 문재인 대통령이 첫날 이미 지시 내린 바 있다”고 했다.

또한, “(이와) 관련해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사고를 수습하는 TF를 가동해 현장 다니며 상황을 보고있고 이낙연 국무 총리도 중앙사고 수습본부 방문 일정있는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아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