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사
정경두 국방부장관, 추석 맞아 일선부대-파병부대 격려전화
전경두 국방부 장관(사진=국방부)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13일 추석을 맞아, 대한민국 방위를 위해 현행작전을 수행하고 있는 육‧해‧공군 및 해병대 일선부대 장병들을 격려하고, 어떠한 상황에서도 임무를 완수할 수 있도록 확고한 대비태세를 유지할 것을 당부했다.

정경두 장관은 육군 GOP대대장 등 현행작전부대장들과 전화통화를 갖고, “평소 철저한 대비태세 유지와 강한 교육훈련은 우리 군의 가장 기본적이고 중요한 임무”라고 하면서 “여러분들이 현행작전을 완벽하게 수행할 때만이 국민들께서 우리 군을 신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 장관은 특히 최근 북한이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등 발사체를 한 번의 실수도 없이 100% 탐지했던 해군 이지스함, 공군 탄도탄감시대 작전요원들과의 전화통화에서, “상황발생 시마다 임무를 완벽하게 수행해낸 장병들이 자랑스럽다”라고 치하했다.

그러면서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 여러분의 손에 달려 있다는 사명감을 갖고 지금처럼 빈틈없는 작전임무 수행태세를 유지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정경두 장관은 13일 오후, 중동과 아프리카에서 재건지원과 국제평화활동을 통해 대한민국의 위상을 드높이고 있는 해외파병부대 장병들에게도 격려전화를 했다.@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