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사
방위사업청, "사업관리 중심 조직개편...담당부서 책임 강화"
방위사업청 로고(사진=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의 사업부서와 계약부서 조직이 사업부서로 일원화되면서 방위력개선사업의 효율성이 좋아지고 담당부서의 책임이 강화될 전망이다.

행정안전부와 방위사업청은 핵심 국정과제인 국방개혁 2.0의 일환으로 사업관리와 계약관리 업무를 통합하는 사업관리 중심의 방위사업청 조직개편을 오는 17일자로 단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방위력개선사업 수의 증가와 무기체계의 첨단화에 따라, 연간 예산 15조 원에 이르는 방위력개선사업 관리의 효율성과 책임성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방위사업청은 설명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하나의 사업부에서 사업․계약을 통합 수행하기 위해 단행된 것으로 각 사업부장의 책임 아래 사업과 계약 측면을 동시에 고려해, 방위력개선사업의 전 과정을 신속하고 일관성 있게 추진할 전망이다.

조직 개편의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기존 1개의 사업관리본부를 방위사업 여건 변화에 부합하도록 2개의 사업본부(기반전력사업본부, 미래전력사업본부)로 확대 재편성했다.

기존 계약관리본부가 수행하던 계약업무는 사업본부 내 각 사업부에서 직접 수행하며,  계약제도 등 계약관련 공통지원기능은 청본부로 편성했다.

투명성 제고를 위해서는 방위사업감독관 기능을 재편성하고, 감사관의 사업감사 인력을 증원했다.@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