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폴란드, “北 노동자 모두 송환...한명도 없어"
폴란드 건설현장의 북한 근로자들(사진=북한인권정보센터 자료)

폴란드는 유엔 대북제재 결의 2397호의 철저한 이행을 위해 북한 노동자를 모두 송환했다고 밝혔다.

폴란드 외무부는7월 현재 폴란드에 남아 있는 북한 노동자는 몇 명인지를 묻는 자유아시아방송(RFA)의 질문에 올해 1/4분기에 모든 북한 노동자를 돌려 보냈다고 17일 답했다.

 외무부 대변인은 자유아시아방송(RFA)이 입수한 올해 1/4분기 폴란드 내 송환 대상 북한 노동자가 18명에 달한다는 폴란드 국경수비대 통계에 관한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폴란드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제재 결의 2397호에 따라 자국 내 북한 노동자 수를 점차적으로 줄여 왔으며, 결의에 규정된 올 12월보다 훨씬 앞당겨 이미 송환을 마무리했다고 강조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 발사로 인해 2017년 12월 대북제재 결의 2397호를 채택했다.

2397호 8항은 특히 유엔 회원국들이 결의 채택 24개월 이내인 올해 12월까지 자국 내 임금을 받고 일하는 북한 국적자, 그리고 북한 정부가 파견한 감독관들을 모두 북한으로 돌려보내도록 결정했다.

폴란드에는 2016년 7월 550명, 2017년 1월 400여 명 등 수 백 명에 달하는 북한 노동자가 건설 현장과 조선소, 토마토 농장 등에서 일해왔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