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사
해군 2함대 거동수상자, 13일 새벽 검거…인근 경계근무병(종합)
해군 2함대사령부 정문 모습(사진=뉴스1)

지난 4일 경기 평택 해군 2함대사령부 탄약창고 근처에서 암구호 신원 확인에 응하지 않고 달아났던 거동수상자가 검거됐다.

국방부조사본부는 수사단을 편성하여 현장수사를 실시하던 중 13일 오전 1시 30분쯤 거동수상자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거동수상자는 당시 합동 병기탄약고 초소 인접초소에서 경계근무 중이던 병사로 확인됐다고 조사본부 측은 전했다.

조사본부 측에 따르면 검거된 관련자는 초소에서 동료병사와 동반근무 중 "음료수를 구매하기 위해 잠깐 자판기에 다녀오겠다"고 말했다.

이어 소지하고 있던 소총을 초소에 내려놓고 전투모와 전투조끼를 착용한 채 경계초소로부터 약 200m 떨어진 생활관 건물에 설치된 자판기로 이동했다.

그렇지만 음료수는 구매하지 못하고, 경계초소로 복귀하다 탄약고 초소 경계병에게 목격되어 수하에 불응한 채 도주했다.

이후 관련자와 동반근무자는 두려운 마음에 자수하지 못하고 근무지 이탈사실을 숨기고 있었다고 진술했다고 조사본부 측은 전했다.

조사본부에서는 현장검증을 통해 외부 침입흔적 등이 없는 것을 확인하고 내부소행으로 수사범위를 판단하고 조사를 해왔다.@<뉴스1>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