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美 국무부, 문 대통령 스웨덴 연설...“FFVD위한 긴밀한 조율 강조”
문재인 한국 대통령의 스웨덴 의회 연설 모습(사진=청와대)

미국 국무부가 14일 문재인 한국 대통령의 스웨덴 의회 연설에 대해 북핵 문제에 대한 동맹국 간 긴밀한 조율을 강조했다.

국무부는 문재인 한국 대통령의 스웨덴 연설에 대한 자유아시아방송(RFA)의 논평 요청에 "우리는 전 세계의 공동목표인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를 이루기 위해 동맹국 및 협력국과 긴밀한 조율을 계속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미국 헤리티지재단 브루스 클링너선임연구원은 14일 "문 대통령의 이번 연설은 북한의 비핵화 조치가 대북제재 완화보다 선행돼야 한다는 미국의 입장에 한국이 더 가까워졌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클링너 선임연구원은 이어 "문 대통령의 이번 연설이 정체된 북미 비핵화 협상을 위한 동력을 되살리는 데는 별다른 영향이 없을 것"으로 내다봤다.

그러면서 "김정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아름다운 서한’은 과거에도 많이 있었다"며, "이들 모두 북한 비핵화에 대한 의미있는 진전으로 이어지진 않았다"고 지적했다.

그는 또 "북한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준수를 촉구하는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및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보다는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에 양보를 더 내줄 수 있다고 인식해 트럼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선호한다"고 덧붙였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