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최룡해 국무위 제1부위원장, "평안남도 증산군 산림부문 실태 파악"
최룡해 제1부위원장이 평남 양묘장을 시찰하는 모습(사진=조선중앙통신)

최룡해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이 평안남도 증산군을 찾아 산림부문 실태를 파악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2일 보도했다.

최룡해 제1부위원장은 무본리에서 빨리 자라는 뽀뿌라(포폴러)나무를 심어 토지를 보호하면서도 주민들의 땔감문제를 해결하고 있는 정형을 구체적으로 료해(파악)했다.

군산림경영소 모체양묘장을 돌아보면서 많은 나무모를 생산하여 산림복구전투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이곳 종업원들을 고무해주고 나무모생산의 과학화, 공업화, 집약화수준을 더욱 높일 것을 강조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최 제1부위원장은 현지에서 일군들에게 당 정책의 요구대로 리 들마다 자체양묘장을 잘 꾸리고 나무모비배관리를 책임적으로 진행해 사름률(생존율)을 높이며 땔나무림의 순환식채벌설계를 과학적으로 진행하도록 지시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