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서울시, "서울-평양 대동강 협력사업 자문단 출범"
박원순 서울시장(사진=서울시)

서울시는 각계 전문가가 참여하는 '서울-평양 대동강 협력사업 자문단'을 10일 출범한다고 밝혔다.

자문단은 지난해 9월 박원순 시장이 남북정상회담 특별 수행원 자격으로 평양을 방문했을 때 북측에 제안한 '대동강 수질개선 사업'과 관련해 시와 함께 사업을 발굴하고 계획 수립을 지원한다.

자문단은 수질·환경·생태·남북교류협력 분야 민간 전문가 8명, 남북협력·상수도·물순환 등 관련 서울시 담당기관 책임자 4명 등 총 12명으로 구성된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2시45분 서울시청에서 자문단 위촉식을 열고 민간 자문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한다.@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