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북-러, "경제, 인도주의 분야 협력 적극 추진 합의"
임천일 외무성 부상이 평양공항에서 마체고라 북한 주재 러시아 대사와 인사하는 모습(사진=러시아대사관)

북한과 러시아가 경제 및 인도주의 분야의 협력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기로 합의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보도했다.

통신은 “외무성 대표단 단장 자격으로 러시아를 방문한 임천일 외무성 부상(차관)이 지난 14일(현지시간) 모스크바에서 이고리 모르굴로프 러시아 외무부 아태지역 담당 차관과 협상(회담)을 진행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협상에서 쌍방은 조로(북러) 경제적, 문화적 협조에 관한 협정체결 70돌이 되는 올해에 정치분야에서 고위급 접촉과 교류를 강화하고 조선반도(한반도) 문제와 국제무대에서 호상(상호) 지지와 협동을 긴밀히하고 계속 공고한 발전에 합의했다.

차관급 회담에 이어 북한 외무성과 러시아 외무부는 2019∼2020년 교류계획서에 서명했다.

임천일 부상은 16일에는 세르게이 베르쉬닌 러시아 외무차관도 만나 한반도의 평화와 안전을 보장하고 양국 사이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의견을 교환했다 통신은 덧붙였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