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선거 재일동포 5명 당선"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선거 모습(사진=러시아대사관)

북한 제14기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선거에 당선된 687명 가운데 재일동포 5명이 포함됐다고 조선신보가 보도했다.

조총련 기관지 조선신보는 15일 대의원에 선출된 재일동포는 허종만 조총련 중앙상임위원회 의장(제617호 극동선거구)과 남승우 부의장(제494호 복계선거구), 강추련 부의장 겸 재일본조선민주여성동맹 중앙위원장(제143호 양덕선거구), 박충우 재일본조선인상공연합회 회장(제549호 장진선거구), 한동성 조선대학교 학장(제294호 의주선거구)이라고 전했다.

박충우 회장과 한동성 학장은 이번에 처음으로 대의원에 선출됐다.

허종만 의장은 1998년 10기 대의원 선거를 시작으로 이번까지 다섯 차례 연속으로 대의원에 선출됐다. 강추련 부의장은 12·13기 대의원을, 남승우 부의장은 13기 대의원을 지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