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통일부, “이산가족 화상상봉 제재 면제 절차 완료”
15일 오전 정례 브리핑 중인 이유진 통일부 부대변인(사진=통일부)

통일부가 이산가족, 화상상봉 및 영상편지 교환사업과 관련한 모든 제재 면제 절차가 완료가 되어 동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유진 통일부 부대변인은 지난 14일 미국 워싱턴에서 열린 한미워킹그룹 회의 결과에 대한 질문에 이와 같이 답했다.

이어 이 부대변인은 “한미 양측이 남북·북미관계 동향 및 제반현안 논의과 함께 만월대 공동발굴사업과 관련한 안보리 제재 면제 절차를 개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개성공단 기업인 방문에 대해서는 “한미는 제재의 틀 내에서 논의 중이며, 미측은 남북간 교류협력사업을 비핵화 진전과 함께 협의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유엔 안보리 보고서에서 지적한 정유제품 반출에 대한 질문에 이 부대변인은 “북한으로 이전된 정유제품은 오로지 남북교류협력사업 수행 목적으로 사용했고 남은 물품은 전량 재반입했다”고 답했다. @

조아라 기자  ahra1124@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아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