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의용 안보실장, 비건 특별대표 면담...실무 협상 결과 청취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비건 특별대표와 면담하는 모습(사진=청와대)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9일 오후 청와대에서 2차 북미정상회담 실무협상을 위해 북한을 방문한 뒤 서울을 찾은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를 면담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이 비건 대표를 만나 평양에서 이뤄진 실무 협상 결과를 청취했다"며 "면담은 오후 4시부터 50분 동안 이뤄졌다"고 밝혔다.

비건 대표는 정 실장과의 면담에서 6일부터 사흘간 평양에 머무르면서 북한과 진행한 실무협상 결과를 비롯해 개최지가 베트남 하노이로 확정된 2차 북미정상회담 준비 상황 등을 공유한 것으로 보인다.

비건 대표는 정 실장을 면담하기에 앞서 이날 오전 외교부 청사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예방해 북미 실무협상 결과를 설명하는 자리에서 "북한과 현재 일부 어려운 문제가 남아있긴 하지만 양측은 모두 우리가 실질적인 (비핵화) 이행을 이룰 것이라는 데 확신하고 있다"고 말했다.

비건 대표는 이어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의 한미 북핵협상 수석대표 협의 모두발언에서 "생산적 협의를 진행했다"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