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호주, 북한 여행 주의보 갱신…“불필요한 여행 재고 권고"
호주 국기(사진=자료)

호주 정부가 자국민들에게 가급적 불필요한 북한 여행을 삼갈 것을 권고했다.

호주 외교부가 23일 북한 여행 권고를 갱신하면서, 북한 여행 필요를 재고하라는 기존의 권고를 그대로 유지했다고 VOA가 전했다.

그러면서 이는 북한이 외국인들에게 부과하는 매우 다른 형태의 법과 규정, 그리고 북한에서 체포되거나 구금될 위험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 같은 위험에도 불구하고 여행을 하기로 결정한다면 가능한 한 짧은 기간 동안 북한에 머물고 불필요한 활동을 삼가며 안전에 관한 사항들을 재검토하라고 권고했다.

호주 여행 권고 중에서 여행 필요 재고는 여행 금지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수준이다.

호주 외교부는 북한에서 호주인들을 포함해 다수의 외국인들이 체포돼 구금됐었다고 밝혔다.

이어 법률적인 고려 보다는 문화 정치적인 고려가 북한 당국이 외국인들을 체포 구금하는데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