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남북공동선언이행추진위, 3차회의 개최... 노영민 "올해 더 극적인 변화 일어날 것"
남북공동선언 이행추진위원회 3차회의(사진=청와대)

남북공동선언 이행추진위원회는 22일 청와대에서 3차 회의를 열고 제2차 북미정상회담 추진 동향과 대응방향, 금년도 남북공동선언 이행 추진방향, 3.1운동 100주년 남북공동기념사업 추진 현황 등을 점검했다.

노영민 위원장(사진=청와대)

노영민 남북공동선언 이행추진위원회 위원장은 인사말에서 “지난해 중국에서 남북관계의 발전과 북미대화를 지켜봤고, 남북 간 군사적 긴장 완화를 위한 상호 적대행위 중지, JSA 비무장화, 상호 GP 시범 철수 등 한반도에서 전쟁과 무력충돌 위험을 제거하기 위한 조치들이 성공적으로 이뤄지는 것을 봤다”고 말했다.

이어 “정치∙군사적 긴장의 획기적 완화와 한반도 평화의 튼튼한 토대가 구축됐다”며 “이런 성과를 바탕으로 올해는 지난해보다 더 극적인 변화가 일어날 것으로 기대한다. 올 상반기는 무척 바쁜 시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3차 회의는 지난달 19일 2차 회의 이후 한 달여 만에 열린 회의로 노 실장이 대통령 비서실장으로 취임한 후 처음으로 주재하는 회의다. 1∙2차 회의는 이전 이추위 위원장인 임종석 실장이 주재했다.

이날 회의에는 노 실장과 총괄간사인 조명균 통일부 장관을 비롯해 강경화 외교·정경두 국방·도종환 문화체육관광·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서훈 국가정보원장,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김수현 정책실장, 주영훈 경호처장 등 추진위원들이 참석했다.

또한, 천해성 통일·서주석 국방부 차관,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청와대 이상철·남관표 국가안보실 1·2차장,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김의겸 대변인, 윤건영 국정기획상황실장 등이 배석했다.@

조문정 기자  moonjeongjo@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