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남북교류
울산市, '남북교류협력위원회' 개최... "추진단 구성 논의-남북협력사업 제안"市 관계자 "울산에 맞는 남북교류 활성화 방안 적극 모색"
18일 오전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제1차 남북교류협력위원회'(사진=울산시청)

울산시가 18일 오전 ‘2019년 제1차 울산광역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이하 남북교류위원회)’를 개최해 남북교류협력추진단 구성을 논의하고 남북교류협력 신규사업을 제안했다.

남북교류협력추진단은 단장을 포함해 10명 이내의 위원으로 구성하며, 남북교류협력에 관한 전문지식이 있거나 위원회 업무를 능률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사람 중에서 시장이 위촉 또는 임명한다.

추진단은 △남북교류협력방안에 대한 자료수집과 조사 △남북교류협력사업의 발굴과 기획 △위원회에 상정할 안건의 사전 검토와 조정 등을 담당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대북 제재 등 여러 여건으로 대북교류사업이 아직 구체적으로 추진되진 않았지만, 향후 남북교류협력위원회에서 남북교류와 인도적 지원을 통한 남북경제 활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울산에 맞는 남북교류 활성화 방안을 적극 모색하겠다”라고 밝혔다.

울산시 남북교류협력위원장을 맡은 송철호 울산시장(사진=울산시청)

지난해 11월 울산시는 남북평화협력시대에 대비해 울산에 적합한 남북교류협력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시장을 위원장으로 시의원, 전문가, 학계 대표, 시민단체 관계자 등 20명으로 ‘남북교류위원회’를 구성했다.@

조문정 기자  moonjeongjo@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