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문재인 대통령, 선거제 개혁 방향과 관련..."국민 뜻을 반영하는 선거법 개정 돼야"
문재인 대통령은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을 청와대로 초청해 신년 오찬하는 모습(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선거제 개혁 방향과 관련, "국민 뜻을 반영하는 선거법 개정이 돼야 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홍영표 원내대표를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과 함께한 오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복수의 참석자들이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김종민 의원의 경과보고를 받고 "권역별 비례대표제가 대선공약이기도 했다"며 더 적극적인 선거제 개혁 논의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홍 원내대표에게 "올해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를 정착시키고 활성화하겠다"면서 "1차에 이어 2차 회의도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열어달라"고 주문했다고 권미혁 원내대변인이 국회 브리핑에서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을 청와대로 초청해 신년 오찬을 함께 했다.

당에서는 홍영표 원내대표, 서영교 원내수석부대표, 이철희 원내기획부대표, 권미혁 원내대변인, 권칠승, 금태섭, 김병욱, 김종민, 박경미, 신동근, 어기구, 윤준호 원내부대표와 오기형 원내대표 비서실장이 참석했다.

청와대에서는 노영민 비서실장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수현 정책실장, 강기정 정무수석,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김의겸 대변인 등이 함께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