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남북교류
남북, 13일 철도-도로 착공식 실무회의통일부 "금년 내 착공식 개최 위해 실무 협의를 착실히 진행할 것"
남북 철도 도로 협력회의(사진=공동취재단)

남북이 13일 경의선·동해선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착공식 관련 실무회의를 개최한다.

통일부는 12일 오후 "남북은 13일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협의를 통해 경의선·동해선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착공식 관련 실무회의를 갖기로 했다"며 "금년 내 착공식 개최를 위해 실무 협의를 착실히 진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경의선·동해선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착공식을 연내에 갖고자 한다는 데 남북이 공감대가 있다”며 “(북측에) 기본 계획을 전달한 바가 있고, 지금 협의가 이루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13일에 개최될 실무회의는 착공식 장소, 날짜, 방식, 참석자 직위와 규모 등을 논의하기 위한 것이며, 남측 김창수 연락사무소 사무처장과 북측 소장대리인 황충성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장 등 연락사무소 상주인원이 참여한다.@

조문정 기자  moonjeongjo@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