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민주평통, 김정은 답방 위한 北의 과감한 결단 촉구한반도 평화와 공동번영 기원 결의문 채택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엠블렘(사진=민주평통)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이하 민주평통)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을 위한 북한의 과감한 결단과, 한반도 비핵평화 프로세스를 가속하기 위한 미국의 결단을 촉구하는 결의문을 채택했다.

민주평통은 11일 서울 그랜드힐튼호텔 컨벤션센터에서 ‘2018 운영·상임위원회 합동회의’를 개최해 ‘한반도 평화와 공동번영 기원 결의문’을 채택했다.

이날 회의는 김덕룡 수석부의장을 비롯한 국내․해외부의장 25명과 분과위원장 10명 등 운영위원 49명과 상임위원 등 민주평통 핵심 간부위원 500여 명이 참석했다.

 

2018 운영·상임위원회 합동회의 한반도 평화와 공동번영 기원 결의문(전문)

2018년 한반도는 핵과 전쟁의 위기에서 평화의 기적을 이뤄냈다.

남북은 평창올림픽을 시작으로, 판문점과 평양을 오가며 세 차례 정상회담을 개최해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이고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의 활로를 열었다.

민주평통 운영·상임위원 일동은 북한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방문이 실현되면 한반도 평화와 번영·통일의 길에 획기적 전환점이 될 것으로 확신하며, 다음과 같이 결의한다.

 - 한반도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해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답방을 위한 북한의 과감한 결단을 촉구한다.

 - 한반도 비핵평화 프로세스를 가속하기 위해 미국이 전향적인 태도를 취해줄 것을 촉구한다.

 - 민주평통은 서울 남북정상회담의 성공을 위해 국민단합과 국론결집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한다.

2018년 12월 11일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운영·상임위원 일동

조문정 기자  moonjeongjo@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