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대북 제재 영향...홍콩-북한 무역규모 50% 감소
홍콩 정부 깃발(사진=자료)

대북 제재 영향으로 2018년 3분기 홍콩의 대북 노적 교역액이 전년 동기대비 50.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트라 홍콩무역관 집계에 따르면 2018년 3분기 홍콩의 대 북한 총 교역액은 1,254만 홍콩달러로 전년 동기대비 27.5% 감소했다.

대북 수입액 역시 2013년 이래 매년 큰 폭으로 감소한 가운데 2018년 3분기는 수입액이 500홍콩달러(약 71,000원) 미만으로 전년 동기대비 100% 가까이 줄었다.

2018년 3분기 누적 대 북한 수출 품목 중 담배가 1,067만 홍콩달러로 가장 많고 이어 전자기기·음향·영상설비·부분품(142만 홍콩달러), 기타제품(30만 홍콩달러)이 상위 1~3위를 차지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