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강경화 장관, 北 김영남과 환담..."김정은 답방 조속히 이뤄지길"
강경화 장관과 김영남 상임위원장(사진=외교부)

외교부는 2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1일(현지시간) 멕시코에서 열린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멕시코 대통령 취임식 계기에 김영남 북한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만나 환담했다고 외밝혔다.

강 장관은 김영남 상임위원장에게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답방이 조속히 이뤄져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동력이 더욱 강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으며, 이에 대해 김 상임위원장은 "남북관계가 잘 되도록 양측이 계속 힘을 합쳐 나가자"고 밝혔다.

외교부는 강 장관과 김영남 상임위원장의 환담은 멕시코 대통령 취임식을 계기로 한 공식 환영 오찬에서 자연스럽게 이뤄졌으며 별도의 면담을 사전에 예정한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강경화 장관이 이방카 트럼프 보좌관을 만나는 모습(사진=외교부)

강 장관은 취임식 행사 직후에는 이방카 트럼프 미 백악관 선임보좌관과도 잠시 만났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한편 강경화 장관은 1일(현지시간) 멕시코 하원의사당에서 열린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멕시코 신임 대통령 취임식에 우리 정부의 경축특사로 참석하였다.

강경화 장관이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멕시코 신임 대통령과 인사하는 모습(사진=외교부)

취임식에는 우리나라를 포함해 30여개국 정상급 인사 20여 명을 포함해 약 2천여 명의 경축 특사단이 참석했다.

강 장관은 취임식 직후 개최된 로페스 오브라도르 신임 대통령 주최 공식 오찬에 참석해 신임 대통령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축하 인사와 함께 양 정상이 사람중심의 국정 철학을 공유하고 있다고 표명하고, 향후 멕시코 신 정부와 기존 전략적 동반자관계를 공고히 하기를 희망하는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조문정 기자  moonjeongjo@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