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남북교류
남북 민화협, "내년 공동행사 실무접촉 12월에 개최"
남북 민화협 대표가 회의하는 모습(사진=민화협)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는 5일 북측 민족화해협의회와 내년 공동행사를 위한 실무접촉을 12월에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민화협은 이날 금강산에서 3∼4일 열린 남북 민화협 상봉대회 관련 사후 보도자료에서 "남북 민화협은 '사회문화 교류 공동위원회'와 '강제동원 진상 규명을 위한 공동 추진위원회', 그리고 2019년 공동행사 진행을 위한 실무접촉을 12월 초·중순에 하기로 하고, 추후 구체적인 일정을 논의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남북 민화협은 내년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일제 치하 강제징용 남북 심포지엄을 내년 3월 이전에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민화협은 김홍걸 대표상임의장이 금강산에서 한 발언을 소개하며 "금강산 관광이 현재로서는 불가능하나 사회문화교류를 통한 여성·청년·학술 등의 행사를 목적으로 한 금강산 개방은 실질적으로 국제사회의 제재대상에 포함되지 않으므로 민화협이 이를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조문정 기자  moonjeongjo@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