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사
문 대통령, "NLL일대 평화수역 만들고, 남북 어민들이 함께 조업할 수 있게 해야"
문재인 대통령이 보직 신고를 받는 모습(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NLL일대를 평화수역으로 만들고, 남북 공동어로구역을 설정해 남북 어민들이 함께 조업할 수 있게 해야한다고 밝혔다.

문 재통령은 12일 청와대 충무실에서는 육군대장 박한기 합동참모본부의장의 보직변경 신고와 황인권 제2작전사령관의 대장 진급 및 제2작전사령관 보직 신고식를 받고 이같이 말했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에서 전했다.

그러면서 "서해 NLL은 우리 장병들이 정말 피로서 지켜온 그런 해상 경계선이다. 우리 장병들이 피로서 지켜왔다는 것이 참으로 숭고한 일이지만 계속 피로서 지킬 수는 없는 것이다. 피를 흘리지 않고도 지킬 수 있다면 그것은 더더욱 가치 있는 일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남북 간의 평화에 있어서 획기적인 진전을 이루는 길" 이라며 "공동어로구역이 설정된다면 어획 수입을 더 높일 수 있는 것은 말할 것도 없고 어장을 잘 보존하는 작업도 함께 있게 되고 제3국 어선들의 불법조업을 남북이 함께 막아내는 효과까지도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