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폼페이오, 왕이 中외교부장과 회담... 왕이 "미국은 잘못된 행위 즉시 멈춰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8일 오후 왕이 중국 외교부장과 양제츠 외교담당 정치국원과 만나기 위해 중국으로 향했다.(사진=폼페이오 장관 트위터)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8일 방중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북핵 문제와 미중 무역 문제를 논의하면서 미국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왕이 부장은 폼페이오 장관에게 "최근 미국이 계속해서 미중 무역마찰과 대만문제 등 중국 권익을 해치는 행위를 하고 있다"면서 "미국이 잘못된 행위를 즉시 멈추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폼페이오 장관의 이번 방중도 한반도 문제 등 지역 이슈에 관해 중국과 논의하기 위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양대 대국이자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양국이 소통과 협력을 강화하고 국제사회가 부여한 책임을 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폼페이오 장관의 이번 중국 방문이 이 목표를 위해 긍정적인 역할을 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상황이 어떻게 변하든지 한반도 문제에 대한 중국 입장에는 변함이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후 폼페이오 장관은 양제츠 중국 외교담당 정치국원과 만난 후 중국을 떠날 예정이다.@

조문정 기자  moonjeongjo@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