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美 국무부, “미군 유해 송환 북미회담 15일 판문점서 개최”
북미 실무회담이 열릴 판문점 회의실(사진=SPN)

미국 국무부는 오는 15일 북한과 한국전 참전 미군 유해 송환을 위한 회담을 개최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국무부 “12일 낮에 북한 측이 우리에게 연락해 15일 만나자고 제안했다”면서 “우리는 준비가 될 것”이라고 RFA에 밝혔다.

국무부 측은 오는 15일 판문점서 열릴 회담 참석자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당초 12일 판문점에서 열기로 한 실무회담에 북한 측이 불참한 뒤 일정이 재조정된 것이다.

한국전쟁 미군 전사자 유해 송환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6·12 싱가포르 정상회담에서 합의한 공동성명의 네번째 조항에 포함돼 있다.@

 

안윤석 대기자  ysan777@naver.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